서천군, 서천갯벌 습지보호위원회 개최
서천군, 서천갯벌 습지보호위원회 개최
  • 김형철 기자
  • 승인 2024.04.03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5년 해양보호구역사업 10건, 6억8천만원 심의 의결 -
서천갯벌 습지보호위원회 개최 모습
서천갯벌 습지보호위원회 개최 모습

[잡포스트] 김형철 기자 =충남 서천군이 지난 2일 2025년도 해양보호구역사업 발굴에 따른 심의를 받고자 군청 상황실에서 노태현 서천부군수를 위원장으로 하여 17명이 참여한 가운데 습지보호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위원회는 신임 위원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장항읍 송림리에 총사업비 171억원을 투입해 건립 예정인 서천갯벌 방문자센터 및 선도리 갯벌 생태계복원사업에 대한 진행 상황과 향후 추진 일정을 논의했다.

또한, 지역 어업인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수산종묘 매입 방류사업을 비롯해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된 서천갯벌 전문해설사 양성, 서천갯벌 탐방프로그램 기획 운영, 유부도 탐방객 편의를 위한 공중화장실 설치, 유부도 해양쓰레기 수거사업 등 총 6억 8천만원의 규모의 사업 10건을 발굴해 2025년도 해양보호구역사업으로 심의·의결했다.

이에, 군은 의결된 사업들에 대한 계획서를 충남도와 해양수산부에 제출하고 이후 중앙관리위원회에서 최종 통과돼 2025년도 해양보호구역사업이 계획대로 추진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노태현 부군수는 “서천갯벌은 금강하구에서부터 펼쳐진 펄과 모래갯벌이 조화롭게 구성된 혼합형 갯벌이며, 희소성이 높은 생태자원을 보유하고 있다”며 “지역주민들에게 경제적 도움과 함께 인간과 자연이 공생할 수 있는 건강한 갯벌환경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서천갯벌은 지구의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중요한 서식지로 탁월한 보편적 가치를 인정받아 2008년 습지보호지역으로 2009년에는 람사르습지로 지정된 데 이어 2021년 7월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