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자치도, 황사 영향으로 전지역 미세먼지 주의보 재발령
전북자치도, 황사 영향으로 전지역 미세먼지 주의보 재발령
  • 김세연 기자
  • 승인 2024.04.17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외활동이나 과격한 운동 자제 요청
전북특별자치도청
전북특별자치도청

[잡포스트] 김세연 기자 = 전북특별자치도보건환경연구원에서 4월 17일 11시 기준으로 동부권역, 13시 기준으로 중부권역과 서부권역에 미세먼지(PM10) 주의보가 추가발령됨에 따라 4월 17일 13시 기준으로 도내 전지역에 미세먼지 (PM10)주의보가 발령됐다.

미세먼지(PM10) 주의보는 시간당 평균 농도가 150 μg/m3 이상 2시간 지속되면 발령되는데 동부권역이 17일 11시에 220 μg/m3, 중부권역이 13시에 208 μg/m3, 서부권역이 13시에 157 μg/m3으로 측정돼 주의보가 발령됐다.

이번 주의보는 고비사막과 내몽골 고원 등에서 발원한 황사가 북서풍을 타고 국내에 유입되어 발령됐으며, 내일까지 전국 대부분 지역에 지속적으로 영향을 줄 가능성이 있다.

전북특별자치도보건환경연구원은“미세먼지 농도가 높은 경우, 어린이와 노약자, 호흡기·심장 질환자 같은 민감군은 물론 일반인도 실외활동이나 과격한 운동을 자제해야 하며, 실외활동 때에는 마스크나 보호안경을 착용하고 이와 함께 차량운행도 자제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대기환경정보 확인과 예보?경보 상황은 전북특별자치도 실시간 대기정보시스템을 통해 문자로 받아볼 수 있다.

또한 향후 대기질 변화는 한국환경공단에서 운영하는 에어코리아와 기상청, 기상정보 등을 참고하고 향후 데이터 추세에 많은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