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5년 연속 시각·청각 장애인용 TV 공급자 선정
삼성전자, 5년 연속 시각·청각 장애인용 TV 공급자 선정
  • 김경은 기자
  • 승인 2024.04.23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스토어 대치점에서 '40형 풀HD 스마트 TV'를 소개하며 '간편하다'는 수어 동작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스토어 대치점에서 '40형 풀HD 스마트 TV'를 소개하며 '간편하다'는 수어 동작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삼성전자)

[잡포스트] 김경은 기자 = 삼성전자는 5년 연속 방송통신위원회의 ‘시각·청각 장애인용 TV 보급사업’ 공급자에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방통위는 시각·청각 장애인의 방송 접근성 향상을 위해 특화 기능을 가진 TV를 보급하고 있으며, 방통위 산하 시청자미디어재단이 우선순위에 따라 공급 대상자를 선정한다.

삼성전자는 내달 말부터 연내까지 순차적으로 40형 풀HD 스마트 TV 3만2000대를 공급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올해 공급하는 모델에 색각 이상자를 위한 방송 화면 흑백 기능, 녹·적·청색 필터 기능을 새롭게 도입했다.

또 음량 버튼만 길게 눌러 '접근성 바로가기 메뉴 편집 기능'을 사용할 수 있어 접근성 메뉴를 한 번에 켜고 끌 수 있다.

아울러, 조작메뉴 음성 안내, 채널 정보 배너 장애인방송 유형 안내, 자막 위치 이동, 수어 화면 확대 기능을 탑재해 시각·청각 장애인들이 편안하게 TV를 사용하며 즐길 수 있다.

오치오 삼성전자 한국총괄 부사장은 "삼성전자는 2014년부터 누구나 제약없이 TV로 세상과 소통할 수 있도록 접근성 기술 개발을 이어왔다"며 "더 많은 이들이 삼성 TV를 통해 콘텐츠를 즐기며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