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경영진, 총 14만주 자사주 매입..."책임경영 강화"
우리은행 경영진, 총 14만주 자사주 매입..."책임경영 강화"
  • 김경은 기자
  • 승인 2024.05.13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우리은행)
(사진제공/우리은행)

[잡포스트] 김경은 기자 = 우리은행은 지난 2일 조병규 은행장을 비롯한 임원과 영업본부장들이 우리금융 자사주 약 14만주를 장내 매입했다고 13일 밝혔다.

우리은행에 따르면 조병규 은행장은 이번 자사주 5000주 매입으로 총 3만주의 자사주를 보유하게 됐다. 시중은행 은행장 중에서는 최다 보유 주식 수로, 평소 우리은행의 실적 개선에 자신감을 피력해온 조 행장이 책임경영 차원에서 자사주 매입에 나선 것이란 설명이다.

부행장 등 임원진과 영업 일선의 본부장들도 자사주 매입에 동참했다. 적극적인 영업으로 성과를 높이고 우리금융의 기업가치를 제고하겠다는 데 뜻을 모았다는 전언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현재 우리금융의 주가가 저평가되어 있지만 임종룡 회장 취임 이후 그룹 포트폴리오 다변화와 정부의 밸류업 프로그램에 따라 주가 상승 여력이 풍부하다”면서 “우리은행이 은행장부터 전 임원이 책임경영을 더욱 강화해 그룹 전체의 실적 개선과 주주가치 제고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