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전문건설공제조합과 ‘프론팅 서비스’ 업무협약
신한은행, 전문건설공제조합과 ‘프론팅 서비스’ 업무협약
  • 김경은 기자
  • 승인 2024.05.13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개국 166개 글로벌 네트워크 활용, 해외진출 건설사에 보증지원
13일 신한은행 본점에서 열린 해외건설 지원 ‘프론팅 서비스’ 업무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정상혁 은행장(왼쪽 네번째)과 전문건설공제조합 이은재 이사장(왼쪽 다섯번째) 및 관계자들이 협약식 이후 기념촬영하는 모습.(사진제공/신한은행)
13일 신한은행 본점에서 열린 해외건설 지원 ‘프론팅 서비스’ 업무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정상혁 은행장(왼쪽 네번째)과 전문건설공제조합 이은재 이사장(왼쪽 다섯번째) 및 관계자들이 협약식 이후 기념촬영하는 모습.(사진제공/신한은행)

[잡포스트] 김경은 기자 = 신한은행이 전문건설공제조합과 함께 국내 건설사의 해외건설 수주지원을 위한 ‘프론팅(Fronting) 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프론팅 서비스는 해외건설공사 관련 보증을 신속하게 제공하고자 전문건설공제조합이 글로벌 진출 금융사와의 협업을 통해 보증서 발급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협약으로 신한은행은 국내 건설사의 해외건설공사 시 필요한 보증서 발행을 보다 빠르게 지원할 수 있게 됐다.

전문건설공제조합이 신한은행 해외지점 또는 현지법인 앞으로 구상보증서를 발행하면 신한은행 해외지점 또는 현지법인은 이를 기반으로 현지에서 입찰보증, 계약이행보증, 하자보증 등 각종 보증서를 발행하고 건설사업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신한은행은 20개국 166개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오랜 기간 축적해 온 해외 보증서 발급 업무 노하우를 공유할 예정이다.

정상혁 은행장은 “다양한 금융 지원으로 국가 건설산업 발전에 기여해 오신 전문건설공제조합과 협약을 맺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신한은행도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신속하게 보증을 제공하고 건설기업의 든든한 파트너로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