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의회, 현장 중심의 의정활동 이틀간 상반기 주요 사업장 방문
보령시의회, 현장 중심의 의정활동 이틀간 상반기 주요 사업장 방문
  • 김형철 기자
  • 승인 2024.05.14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각종 민원 현장, 관광지, 공사 현장 등 현장 목소리 듣기 위한 대상지 선정-
송학 자연재해 위험개선지구 방문 장면

[잡포스트] 김형철 기자 =충남 보령시의회(의장 박상모)는 제258회 임시회 기간 중 10일과 13일, 이틀동안 관내 주요 사업장을 방문하며 지역 현안을 살폈다.

지역 주민들의 생활 체육공간을 마련키 위해 미산면에 조성 중인 다목적 잔디구장 방문을 시작으로 ▲장항선 개량 2단계 철도 건설사업 ▲보령수산종묘배양장 ▲송학 자연재해 위험개선지구 ▲시도9호(대천IC ~해안도로) 확포장공사 ▲원도심 복합업무타운 건립사업 ▲보령아지트(청소년 복합컨텐츠 창작센터) ▲남대천 도시재생 사업(4개소) 등 이틀간 총 12개소를 방문했다.

시의회는 관련부서로부터 그동안의 추진 사항과 문제점 및 애로사항을 청취하였고 연초에 계획한 대로 차질 없이 사업이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과 사업 추진 시 주민 불편사항이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신경써 줄 것을 당부했다.

송학 자연재해 위험개선 지구를 방문한 의원들은 “상습 침수 구역인 주택가 및 농경지에 대하여 침수피해 방지 대책마련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주문했다.

원도심 복합업무타운 건립공사 현장에서는 “완공 후 보건소 및 행정복지센터를 찾는 시민들이 주차장 부족으로 인해 불편함을 겪지 않도록 관련부서와 협조하여 노외 주차장을 여유있게 확보해 줄 것”과 “공사 추진 시 발생되는 지역 주민들의 민원에 대해 적극적으로 대응 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박상모 의장은 “이번 사업장 방문이 의정자료에서는 접하지 못했던 현장의 다양한 소리를 경청하는 계기가 되었다”며 현안 사업들의 문제점 및 개선방안에 대해 면밀히 검토하여 줄 것을 집행부 관계자들에게 당부하며, “앞으로도 주요 사업장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방문을 통해 현장 중심의 의정활동을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