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출시 55주년 맞아 F&B 브랜드와 협업 진행
오뚜기, 출시 55주년 맞아 F&B 브랜드와 협업 진행
  • 김경은 기자
  • 승인 2024.05.27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뚜기-옵젵상가 체험형 팝업스토어.(사진제공/오뚜기)
오뚜기-옵젵상가 체험형 팝업스토어.(사진제공/오뚜기)

[잡포스트] 김경은 기자 = 창립 55주년을 맞은 오뚜기는 창립 제품 ‘카레’를 시작으로 다양한 식음료(F&B) 브랜드와 협업해 소비자 접점을 강화한다고 27일 밝혔다.

오뚜기는 빵 맛집 ‘만동제과’와 협업해 ‘카레빵’을 출시하고 서울 용산구 보광동 카레전문점 ‘어제의카레’에서 오뚜기 ‘3일 숙성카레’를 사용한 메뉴를 판매한다.

카레빵은 오뚜기 카레로 속을 채우고 시금치와 토마토를 곁들인 ‘카레 크로와상’과 오뚜기 카레 소스와 건새우가 들어간 ‘새우 카레 바게뜨’ 2종이다. 내달 9일까지 만동제과 성수점에서 종류별 1일 55개 한정 판매한다.

어제의카레에서는 정성들여 끓인 오뚜기 카레를 넣어 만든 카레라이스와 카레소바 메뉴를 내달 22일까지 선보인다.

내달 3일까지 디자인 스토어 ‘오브젝트’와 연계한 체험형 팝업스토어도 연다.

팝업은 옵젵상가 서교점에서 ‘오뚜기와 함께하는 옵젵상가: 꾸미기 천재들의 카레 홀릭’을 주제로 매일 오후 12시부터 9시까지 열린다.

오뚜기 대표 제품 ‘오뚜기 카레’, ‘케챂’, ‘마요네스’ 등을 본딴 와펜을 베이스 키링, 북마크 등과 조합해 각 개성이 담긴 특별한 아이템을 꾸며볼 수 있다.

카레를 소개하는 워크굡과 다이닝도 진행한다. 지속가능한 미식을 제안하는 푸드 큐레이션 플랫폼 ‘아워플랫닛’과 협업해 오는 11월까지(8월 제외) 매월 마지막주 주말 서울 종로구 ‘플랫닛랩’에서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