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나오, 제주양돈농협과 ‘제주 돼지고기 특별전’
탐나오, 제주양돈농협과 ‘제주 돼지고기 특별전’
  • 서진수 기자
  • 승인 2024.05.31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탐나오 라이브 방송 화면. 사진=제주도관광협회
탐나오 라이브 방송 화면. 사진=제주도관광협회

[잡포스트] 서진수 기자 =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회장 강동훈)과 제주양돈농협(조합장 고권진)은 지난 24일(금), 19시 네이버 라이브쇼핑 채널을 통해 제주도 대표 브랜드인 ‘제주도니’상품을 홍보하고 판매는 ‘제주 돼지고기 특별전’을 방송해 37분만에 완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번 라이브 방송은 최근 이슈화된 ‘비계 삽겹살’ 논란을 불식시키기고 다시 소비자의 신뢰를 얻기 위해 제주도관광협회에서 운영하는 제주여행 공공 플랫폼 ‘탐나오’와 청정 제주자연을 품은 명품 돼지고기 브랜드 ‘제주도니’가 함께 준비했다.

이날 라이브 방송은 19시부터 한 시간 동안 30만 명이 시청하며 네이버 쇼핑라이브 채널 동 시간대 방송 중 세 번째로 높은 누적 시청자 수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제주도는 ‘비계 삼겹살’ 논란에 대응해 생산에서 판매까지 단계별 행정지도를 강화하고, 유전적으로 지방이 많은 흑돼지에 대해서 별도의 등급판정 기준을 만들어 주도록 정부에 건의하는 등 제주도 대표 특산품인 흑돼지의 명성을 되찾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펼치고 있다.

강동훈 제주도관광협회 회장은 “감소세를 보이는 내국인 관광객과 높은 물가로 자재비, 인건비 부담이 늘어나는 상황에서 제주도와 관련된 부정적인 이미지들로 업계가 큰 위기에 처했다”라며 “서비스의 질을 높이고 업계 자정 노력을 강화해 제주도와 관련된 부정적인 여론을 불식시켜 관광객과 도민, 업계 모두가 만족하고 상생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고권진 제주양돈농협 조합장은 “앞으로도 꾸준하게 고품질의 돼지고기를 생산해 소비자가 최고의 만족을 느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