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일산신도시 노후계획도시정비 선도지구 선정 공모 착수
고양시, 일산신도시 노후계획도시정비 선도지구 선정 공모 착수
  • 임택 기자
  • 승인 2024.06.25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동환 시장 “주민맞춤형 재건축 추진에 행정력 집중”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이 올해 4월 12일 핵심공약정책 현장점검 당시 일산 노후아파트 단지를 방문하고 있다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이 올해 4월 12일 핵심공약정책 현장점검 당시 일산 노후아파트 단지를 방문하고 있다

[잡포스트] 임택 기자 =고양특례시는 25일부터 일산 1기 신도시 노후계획도시정비 선도지구 선정을 위한 공모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공모 접수기간은 9월 23일 9시부터 9월 27일 18시까지다.

이번 공모는 지난 5월 22일 국토부와 1기 신도시 지자체장 간담회에서 발표한 ‘1기 신도시 선도지구 선정계획’에 따른 지자체별 후속 절차이다.

국토부는 지난 간담회에서 노후계획도시 지역별 주택 재고, 이주주택 확보 물량 등을 고려하여 ‘연도별 정비사업 선정 기준물량’을 제시했다.

또한 기준물량에 1~2개 구역을 추가 선정할 수 있도록 지자체에 자율성을 부여했으며, 추가물량은 기준물량의 50% 이내를 원칙으로 했다.

일산신도시 선도지구의 경우, 2024년 기준물량은 6,000호이며 여기에 추가물량 3,000호를 더하면, 총 정비물량은 최대 9,000호가 될 전망이다.

노후계획도시정비법에 따른 재건축은 통합정비가 원칙이며, 선도지구는 특별정비예정구역 중에서 정비 활성화를 위해 우선 지정되는 구역이다.

고양특례시는 국토부가 제시한 선도지구 선정기준, 동의서 양식 및 징구방식 등 선도지구 표준지침을 바탕으로 내부 검토 후 공모지침을 확정하고, 선도지구 선정을 위한 공모를 시작했다.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은 “이번 공모를 통한 선도지구 선정 및 사전컨설팅 지원 등을 통해 주민들의 열망에 부응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고 체계적인 주민맞춤형 재건축을 통해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