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마홀딩스, 자사주 6.73% 소각 결정..."상장기업 전반 촉매제 될 것"
콜마홀딩스, 자사주 6.73% 소각 결정..."상장기업 전반 촉매제 될 것"
  • 김경은 기자
  • 승인 2024.06.26 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가치 제고 프로그램 이행
주주환원 선도기업 박차
(사진제공/콜마홀딩스)
(사진제공/콜마홀딩스)

[잡포스트] 김경은 기자 = 콜마홀딩스가 자사주 6.73%(247만3261주)를 소각한다. 누적(2024년 6월26일 기준) 자사주 소각 비율이 9.93%에 달한다.

이번 자사주 소각은 지난주 예고 공시한 '밸류업 프로그램'의 일환이며 국내 상장사 중 세번째 이행, 지주회사 및 화장품 업계 첫 사례다.

콜마그룹의 지주사인 콜마홀딩스는 26일 전자공시시스템을 통해 기업들의 자발적인 기업가치 제고와 주주환원을 위한 '기업가치 제고 계획(밸류업)'을 공시했다.

기업가치 제고 계획은 정부가 코리아디스카운트(저평가된 한국 증시) 해소를 위해 시행하는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기업 현황 진단을 포함해 주주환원 정책, 자본관리 계획, 자산재무구조화 등의 주주가치 제고 계획을 공시한다.

콜마홀딩스는 이번 밸류업 프로그램을 위해 주요 재무 및 비재무 지표를 분석하고 중장기 목표를 수립했다.

지난해 7월 발표한 주주환원정책에 따라 비경상이익을 제외한 당기순이익 50% 이상 주주환원을 예정한 바 있다. 비정기적으로 발생하는 일회성이익(비경상이익)에 대해서도 일정 비율로 자사주 매입 및 소각, 분기배당 등으로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기업지배구조 핵심 지표 준수율도 현재 66.7%에서 86.7%까지 끌어 올려 주주가치를 제고한다는 목표다. 이를 위해 외국인이나 기관투자자들을 이사회에 참여시켜 지배구조를 선진화 하고 감사위원회, 내부거래위원회도 선제적으로 도입할 계획이다.

아울러 개인 및 해외, 기관투자자를 위해 안내자료 제공 영문공시 제출 확대, 기관투자자 대상 정기간담회 확대를 통해 주주와의 소통도 강화할 방침이다.

콜마홀딩스 관계자는 ”화장품 업계 처음으로 밸류업 프로그램을 실시하겠다고 밝힌 것은 국내 증권시장의 신뢰도를 회복하는데 도움이 되고 상장기업 전반의 촉매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