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래 전 국회의원, 남원·임실·순창 총선 불출마 선언
이강래 전 국회의원, 남원·임실·순창 총선 불출마 선언
  • 조양덕 기자
  • 승인 2023.12.29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자메시지로 지지자들에게 알려 "가던 길 멈추기로 했다"
이강래 전 국회의원 [사진=잡포스트 DB]
이강래 전 국회의원 [사진=잡포스트 DB]

[잡포스트] 조양덕 기자 = 이강래 전 국회의원(69)이 내년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이 전의원은 29일 당원과 지지자들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내 불출마 뜻을 전했다.

이 전 의원은 문자메시지에서 “지역에 마지막으로 봉사해 보겠다는 일념으로 지난 1년간 곳곳을 누비며 지역 실정을 파악하고 지역발전을 위한 구상과 준비를 열심히 해왔다”면서 “그런데 최근 심각한 위기에 처한 지역의 미래를 대비하는 데는 제 자신이 부족하다는 것을 스스로 깨닫게 돼 고심 끝에 여기서 가던 길을 멈추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어 “지역에서의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무거운 짐을 내려놓고 시민의 자리로 돌아가려 한다”며 “갑작스러운 결정은 지역민심의 흐름, 제 자신에 대한 깊은 성찰과 제반 여건에 대한 심사숙고에 따른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그동안의 격려와 응원에 보답하지 못함을 너그러운 마음으로 이해해 주시길 부탁드린다”면서 “고마운 마음을 평생 간직하며 살아가겠다”고 말했다.

이강래 전 의원은 16·17·18대 국회의원을 지냈으며 2017년부터 2019년까지 한국도로공사 사장을 역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