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대구 신용보증재단과 150억원 규모 협약보증
카카오뱅크, 대구 신용보증재단과 150억원 규모 협약보증
  • 김경은 기자
  • 승인 2024.02.08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카카오뱅크)
(사진제공/카카오뱅크)

[잡포스트] 김경은 기자 = 카카오뱅크는 대구 신용보증재단과 상생 보증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카카오뱅크는 협약을 통해 올해 대구 신용보증재단에 10억원을 특별 출연하며, 대구 신용보증재단은 이를 재원으로 150억원의 협약 보증을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대구시 소재 개인사업자로 대표자 개인신용점수 595점 이상(NICE 신용점수 기준)인 기업이다. 카카오뱅크 앱에서 비대면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신용보증재단 영업점을 방문해 보증서를 발급받은 후 카카오뱅크 앱을 통해 신청하는 것도 가능하다.

카카오뱅크는 이번 대구 신용보증재단 협약 보증 외에도 올해 다양한 지역 신용보증재단과 손잡고 소상공인 지원 상품을 꾸준히 출시해오고 있다.

지난 1월부터 세종 신용보증재단과 100억원 규모 상생 협약 보증을 시행하고 있으며, 경남 신용보증재단의 특별보증 대출 취급 은행으로 인터넷전문은행 중 유일하게 참여한다.

한편, 카카오뱅크 개인사업자 보증서대출은 금융기관 방문 없이 비대면으로 대출 실행이 가능하다.

카카오뱅크는 개인사업자 보증서대출 출시 후 대출 실행 고객에게 보증료의 50%를 지원하는 혜택을 제공해오고 있다. 

카카오뱅크는 지난해 지역 신용보증재단과의 협약을 통해 30억원을 특별 출연해 약 500억 원 규모의 소상공인 상생 협약 보증을 지원한 바 있다. 올해도 은행권 민생금융 지원방안에 적극 동참해 총 372억원 규모로 이자 캐시백, 보증기관 출연 확대, 보증서대출 보증료 지원 등 다양한 방식을 활용해 소상공인 금융 지원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은행권 최초로 보증서대출을 100% 비대면화하는 금융 혁신을 바탕으로 소상공인 포용금융을 보다 적극적으로 실천해오고 있다"며 "개인사업자에 대한 금융 지원을 꾸준히 이어감으로써 개인사업자의 자생력 강화와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