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논산시장 농림부 장관과 스마트팜 솔루션 현장 방문
논산시,논산시장 농림부 장관과 스마트팜 솔루션 현장 방문
  • 김형철 기자
  • 승인 2024.02.08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송미령 농림부 장관, 8일 논산시 부적면 소재 스마트팜 도입 농장에서 농업인과 기업 격려 및 의견 청취 -
- 백성현 논산시장, 스마트팜 솔루션의 농가 확대 지원 요청 -
현장을 방문한 송미령 농식품부장관과 백성현 논산시장
현장을 방문한 송미령 농식품부장관과 백성현 논산시장

[잡포스트] 김형철 기자 =논산시 백성현 시장은 8일 오전 송미령 농림축산식품부 장관과 함께 논산시 부적면에 위치한 스마트팜 도입 농장을 방문했다.

송 장관은 “농업 인구 감소와 기후 변화 등 농업 현장의 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스마트팜 솔루션의 보급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를 활용한 스마트팜 솔루션이 농업의 생산성 향상과 노동 시간 감소 등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양질의 스마트팜 솔루션을 개발할 수 있도록 민간 기업에 적극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송 장관은 스마트팜 솔루션을 도입한 농장을 둘러보고, 농업인과 기업 관계자와 간담회를 통해 의견을 들었다. 농업인들은 병해충 예찰 서비스를 통해 방제 비용이 줄고, 병해충 피해가 감소했다고 만족감을 표현했다.

백성현 논산시장은 “농촌 고령화와 인구 감소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 경영에 스마트팜 솔루션의 지원 확대가 필요하다”고 피력하며,“ 현대화된 비닐하우스 시설에서 온도와 습도 등의 최적 환경을 유지할 수 있는 스마트팜 솔루션(자동·원격제어가 가능한 복합 환경제어) 시스템의 보급을 위해 농가에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현장을 방문한 송미령 농식품부장관과 백성현 논산시장
현장을 방문한 송미령 농식품부장관과 백성현 논산시장

한편, 논산시는 2025년을 목표로 스마트팜 복합단지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AI 기반의 과학 영농으로 논산 딸기의 품질 고급화를 실현하도록 정부 차원의 지원을 지속적으로 요청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